gogang
1995
post-template-default,single,single-post,postid-1995,single-format-image,bridge-core-2.6.7,qode-page-transition-enabled,ajax_fade,page_not_loaded,,qode-title-hidden,qode_grid_1300,qode_popup_menu_push_text_top,qode-content-sidebar-responsive,qode-theme-ver-25.2,qode-theme-bridge,disabled_footer_top,disabled_footer_bottom,wpb-js-composer js-comp-ver-6.6.0,vc_responsive,elementor-default,elementor-kit-3024

gogang

 

브릿팝, 모던락의 성향과 인디적이기도한 싱어송라이터 고갱은 장르를 떠나

그의 몽환적인 깊은 감정으로 호소력 있는 보이스를 지니고 있다.

그는 조금 더 솔직해 지기를 스스로 바래왔고 그만의 감정 속에서 나온

흐릿한 나날의 장면들이 듣는이들로 하여금 가슴에 조용히, 그리고 살포시 내려 앉기를 바란다.

비록 늦게나마 라도 조금 더 솔직해 질 수 있기를 그리고 두 번 다시 돌아오지 않을 소중한 흔적들을 지우고

감추려 하기 보다는 그저 가만히 바라보자. 그의 음악은 말하는 것 같다.그날의 나와, 그날의 너와, 우리를

No Comments

Post A Comment